충남아산FC, 새 사령탑에 ‘김현석 감독’ 선임

온아신문 | 기사입력 2023/12/01 [15:19]

충남아산FC, 새 사령탑에 ‘김현석 감독’ 선임

온아신문 | 입력 : 2023/12/01 [15:19]

▲ 충남아산FC 2대 감독으로 김현석 감독(오른쪽)이 임명된 후 박경귀 구단주와 기념촬영했다.  © 온아신문


충남아산FC의 새 사령탑으로 김현석 감독이 선임됐다.

 

충남아산프로축구단(구단주 박경귀·대표이사 이준일)이 1일 내부규정에 따라 충남아산FC 2대 감독으로 김현석 감독을 선임했다. 

 

충남아산FC는 팀을 안정적으로 이끌 수 있는 후임 감독을 빠르게 물색했다.

 

합리적인 선수단 운영, 팀전력 안정화, 지도자 경험 등 여러 항목을 두고 다양한 감독 후보군을 면밀히 분석한 결과 최종 후보군 중 내부 사정에 밝은 김현석 감독을 적임자로 판단했다. 

 

2대 감독으로 선임된 김현석 감독은 선수 시절 K리그 통산 371경기 출전해 110골 54도움을 기록했다.

 

또 지난 1990년~2003년 울산현대 소속으로 활약하며 K리그 베스트11 6회, MVP(1996년), 득점왕(1997년) 등을 수상하며 K리그 레전드로 불리고 있다.

 

은퇴 직후 오랜 기간 울산현대 코치로 역임한 뒤 지난 2014년서는 강릉중앙고등학교 감독으로 부임해 △2015년 '청룡기 전국고교구대회' 준우승 △2017년 '전국 고등리그 왕중왕전' 3위 △'2017 전반기 전국 고등 강원리그' 우승 등을 이끈 바 있다.

 

아울러 울산대 감독, 울산현대 유소년 강화 부장 등 다양한 실전 경험을 한 잔뼈 굵은 감독이다.

 

김현석 감독은 "우선 구단주 박경귀 아산시장과 이준일 대표이사를 비롯해 본인을 믿어준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본인에게 의미 있는 충남아산FC에서 감독을 하게 돼 감회가 정말 남다르다. 감독이란 자리가 가진 무게감을 잘 안다. 선수들과 화합하고 소통하며 열심히 뛰고 이길 수 있는 축구를 하겠다. 더 많은 사랑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충남아산FC는 김현석 감독을 보좌할 코칭스태프를 신속히 선임하고, 오는 2024시즌을 대비한 선수단 구성 및 동계전지훈련 준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충남아산프로축구단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