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고용노동지청, '주52시간제 준수' 지원 위한 현장지원단 운영

온아신문 | 기사입력 2019/09/01 [12:03]

천안고용노동지청, '주52시간제 준수' 지원 위한 현장지원단 운영

온아신문 | 입력 : 2019/09/01 [12:03]

천안고용노동지청(지청장 권호안)은 내년 1월1일부터 50~299인 기업에 적용되는 노동시간 단축 안착을 지원하기 위한 현장지원단을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현장지원단은 근로감독관과 고용지원관이 합동으로 기업에 방문하는 등의 방법으로 주52시간제 준수를 위한 기업 대응방안과 조치사항, 정부지원제도 안내․연계 등 컨설팅을 제공하고, 그 결과에 대한 모니터링을 실시하는 활동을 수행한다.

 

이에 따라 지원단은 천안․아산 등 170개 기업을 컨설팅 대상 사업장으로 선정해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지원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또한 천안고용노동지청에서 대상으로 선정된 기업 외에도 지원을 원하는 기업은 고용노동부 홈페이지(http://www.moel.go.kr) 또는 근로개선지도1과를 통해 '노동시간 단축 현장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


권호안 지청장은 "노동시간 단축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대한 솔루션 제공 등 제도 안착을 위한 지원을 계속하겠다"라며 휴식 있는 삶 보장, 일․생활 균형, 1,800시간대 노동시간 실현 등 노동시간 단축을 위한 50~299인 기업의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